오메가엑스, 美 타이달 라이징스타로 선정…빌보드 제프 벤자민 “엄청난 성과”

 


보이그룹 오메가엑스(OMEGA X)가 국내를 넘어 해외에서 스포트라이트를 받고 있다.

지난 15일 첫 정규앨범 ‘낙서(樂서) : Story Written in Music’로 컴백한 오메가엑스(재한, 휘찬, 세빈, 한겸, 태동, XEN, 제현, KEVIN, 정훈, 혁, 예찬)는 글로벌 고음질 음원 스트리밍 플랫폼 타이달 라이징(TIDAL RISING)에서 주간 라이징스타로 선정됐다.

타이달 라이징은 전 세계 신진 아티스트들을 소개하는 공간으로, 과거 빌리 아일리시, 메간 테 스탈리온, 게일, 라우우 알레한드로, 21 새비지, 알레시아 카라, 미스터 에이지 등도 출연을 했으며, K-POP 편집자이자 칼럼리스트인 제프 벤자민이 직접 고른 차세대 케이팝 스타를 선정하고 소개하는 코너다.

특히 미국 음악 전문 매체 빌보드(Billboard)의 K-POP 칼럼니스트로 활동 중인 제프 벤자민(Jeff Benjamin)은 공식 SNS 채널을 통해 “첫 정규앨범 발매를 축하한다. 일찍 이룬 엄청난 성과”라며 라이징스타로 선정된 오메가엑스에게 축하의 메시지와 함께 극찬을 쏟아냈다.

이처럼 해외에서 집중조명을 받으며 글로벌 인기를 입증한 오메가엑스가 최근 공개한 첫 정규앨범의 타이틀곡 ‘PLAY DUMB’ 뮤직비디오는 23일 오후 1시 기준 조회수 1300만 뷰를 돌파하는 뜨거운 기염을 토한 것은 물론, 앨범 초동 판매량(집계 기준 6월 15일~6월 21일)을 10만 9018장을 기록하며 자체 최고 기록을 경신했다.

현재 인기 상승곡선을 그리며 무한한 가능성을 보여주고 있는 오메가엑스는 컴백 이후 각종 음악 방송을 비롯한 다양한 활동을 통해 ‘글로벌돌’로 입지를 다지고 있다. 여기에 이번 컴백 앨범은 인도와 노르웨이, 이스라엘 아이튠즈 앨범 차트에서 1위를 기록, ‘글로벌 루키’ 반열에 이름을 올렸다.

한편, 첫 정규 앨범 ‘낙서(樂서) : Story Written in Music’을 통해 두터운 글로벌 팬덤을 구축해나가고 있는 오메가엑스는 앞으로도 음악적 스펙트럼을 꾸준히 확장해나갈 예정이다.

[사진 제공 : 스파이어엔터테인먼트]

 

  • 추천 12
  • 댓글 5
  • 공유 0



 


회사 소개 | 서비스 약관 | 개인정보 취급방침
의견보내기 | 제휴&광고

사업자 : (주)더팩트|대표 : 김상규
통신판매업신고 : 2006-01232|사업자등록번호 : 104-81-76081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성암로 189 20층 (상암동,중소기업DMC타워)
fannstar@tf.co.kr|고객센터 02-3151-9425

Copyright@팬앤스타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