팬앤스타

탑메뉴 탑메뉴

[TF미리보기] '아는 형님' 피오와 송민호, '제2의 강호동·이수근' 꿈꾼다?

황광희와 피오(오른쪽)는 12일 방소되는 JTBC 아는 형님에 게스트로 출연한다. /JTBC 제공 황광희와 피오(오른쪽)는 12일 방소되는 JTBC '아는 형님'에 게스트로 출연한다. /JTBC 제공

황광희·피오, 12일 '아는 형님' 출격

[더팩트ㅣ강수지 기자] 그룹 블락비 멤버 피오가 절친한 사이인 위너 멤버 송민호와 제2의 강호동-이수근을 꿈꾸고 있다.

종합 편성 채널 JTBC 예능 프로그램 '아는 형님' 측은 12일, 이날 오후 9시 방송을 앞두고 황광희와 피오의 출연을 예고했다. 그러면서 "'강호동과 이수근'을 꿈꾸는 피오와 송민호의 약속을 확인할 수 있다"고 밝혔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서장훈은 황광희와 피오가 등장하자 "오늘 녹화가 '강호동 동생' 특집인 것 같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녹화에서 황광희는 '강호동을 배신한 동생'으로, 피오는 '강호동과 새롭게 엮인 동생'으로 불렸다. 두 사람 모두 강호동과 방송 인연이 있다.

황광희와 피오는 강호동과의 유쾌한 에피소드를 풀어놓으며 예능감을 마음껏 발산했다. 특히 황광희는 과거 예능 프로그램 '스타킹' 녹화 당시 에피소드를 고백해 좌중을 폭소케 했다.

피오 또한 강호동과 함께한 '신서유기' 촬영 소감을 밝혔다. 특히 "강호동과 이수근이 잘 챙겨줬다. 두 사람이 서로를 보고 행복해하는 모습이 굉장히 보기 좋았다"고 말해 강호동과 이수근을 흐뭇하게 했다.

그는 "그래서 나도 친구인 송민호와 함께 '둘이 있으면 뭐든지 할 수 있는 사이’가 되자고 약속했다"고 고백해 따뜻한 분위기를 형성했다.

이에 '아는 형님' 멤버들은 "피오와 송민호는 강호동, 이수근 가운데 각각 누구 역할을 맡고 있는가"라고 물었고, 피오의 대답이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고 알려졌다. 과연 어떤 대답이 이날 전파를 탈지 궁금증을 높인다.

joy822@tf.co.kr
[연예기획팀ㅣssent@tf.co.kr]

  • 추천 3
  • 댓글 0
  • 공유 5

 

사이다

회사 소개|서비스 약관 |개인정보 취급방침
의견보내기 |제휴&광고

사업자 : (주)더팩트|대표 : 김상규
통신판매업신고 : 2006-01232|사업자등록번호 : 104-81-76081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성암로 189 20층 (상암동,중소기업DMC타워)
fannstar@tf.co.kr|고객센터 02-3151-9425

Copyright@팬앤스타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