팬앤스타

탑메뉴 탑메뉴

'기생충', 프랑스 개봉 韓 영화 개봉 주 스코어 1위…'설국열차' 제쳤다

영화 기생충이 프랑스에서 25만 9737명 관객을 동원하며 흥행 중이다. /CJ엔터테인먼트 제공 영화 '기생충'이 프랑스에서 25만 9737명 관객을 동원하며 흥행 중이다. /CJ엔터테인먼트 제공

'기생충', 프랑스에서도 흥행 시작

[더팩트|문수연 기자] 영화 '기생충'(감독 봉준호)의 흥행 청신호가 프랑스에서도 켜졌다.

'기생충'은 지난 5일(현지 시각) 프랑스에서 개봉해 25만 9737명 관객을 동원하며 역대 프랑스 개봉 한국 영화 중 가장 높은 첫 주 스코어를 기록했다.

5일 개봉해 9일까지 5일간 25만 9737명의 현지 관객을 동원하는 성적을 거둔 '기생충'은 '설국열차'의 개봉 주 스코어인 23만 5371명을 넘었다.

또한 '기생충'은 같은 날 개봉한 '엑스맨: 다크 피닉스'에 이어 프랑스 박스오피스 2위를 기록하는 놀라운 성과를 거뒀다. '엑스맨: 다크 피닉스'는 같은 기간 49만 8000명 관객을 동원했다. '엑스맨: 다크 피닉스'의 개봉 주 스코어는 597개 관에서 개봉해 거둔 성적인 데 반해 '기생충'은 179개 관에서 상영한 성적으로 더욱 눈길을 끈다. 현지 관객들의 뜨거운 반응에 힘입어 '기생충'은 이번 주 중 300개 관 이상으로 확대 상영할 예정이다.

역대 프랑스 개봉 한국 영화 최고 스코어를 기록한 '설국열차'는 최종 약 68만 명의 관객을 동원했고, 2위 '취화선'은 약 31만 명, 3위 '아가씨'는 약 30만 명, 4위 '부산행'은 약 27만 명의 관객을 동원했다. '기생충'은 개봉 일주일이 되기도 전에 '취화선'과 '아가씨'의 최종 스코어에 가까운 성적을 거두게 됐다.

고경범 CJ ENM 해외사업부장은 "'기생충'은 프랑스에서 흥행에 성공한 기존 한국 영화들 대비 첫 주 관객 수가 4~5배에 이르는 기록적인 성적을 보이고 현지 매체들과 관객들의 호평도 잇따르고 있다. 역대 한국 영화 중 프랑스에서 가장 흥행한 '설국열차' 이상의 최종 결과도 기대해 볼 수 있을 것 같다"고 전했다.

한편 '기생충'은 전원 백수인 기택(송강호 분)네 장남 기우(최우식 분)가 고액 과외 면접을 위해 박사장(이선균 분)네 집에 발을 들이면서 시작된 두 가족의 이야기를 그렸다. 현재 전국 극장에서 상영 중이다.

munsuyeon@tf.co.kr
[연예기획팀 | ssent@tf.co.kr]

  • 추천 1
  • 댓글 0
  • 공유 18

 

사이다

회사 소개 | 서비스 약관 | 개인정보 취급방침
의견보내기 | 제휴&광고

사업자 : (주)더팩트|대표 : 김상규
통신판매업신고 : 2006-01232|사업자등록번호 : 104-81-76081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성암로 189 20층 (상암동,중소기업DMC타워)
fannstar@tf.co.kr|고객센터 02-3151-9425

Copyright@팬앤스타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