팬앤스타

탑메뉴 탑메뉴

아이콘 비아이, 마약 투약 의혹?..."천재 되고 싶어서 하는거야"

아이콘 비아이가 마약을 투약했다는 보도가 나왔다. /이선화 기자 아이콘 비아이가 마약을 투약했다는 보도가 나왔다. /이선화 기자

비아이 "나는 평생 하고 싶어"

[더팩트|김희주 기자] 그룹 아이콘 멤버 비아이(B.I)가 마약을 투약했다는 의혹이 제기됐다.

디스패치는 12일 비아이의 마약 투약 정황이 담긴 카카오톡 대화 내용을 공개했다. 또한 비아이가 지난 2016년 8월 대마초와 LSD(Lysergic acid diethylamide) 등을 구매하려 한 정황이 포착됐지만, 당시 그가 경찰로부터 조사를 받지 않았다고 보도했다.

A 씨는 2016년 8월 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위반 혐의로 서울 자택에서 긴급체포됐다. 경기용인 동부경찰서는 A 씨의 휴대폰을 압수, 조사하는 과정에서 비아이의 마약 구매 정황이 담긴 카카오톡 대화를 증거물로 확보했다.

이 대화 내용에 따르면 비아이는 과거 LSD 구매에 관심을 보이며 상대방에게 "세 개 살까? 돈 아끼긴 해야 해. 네가 사면 할인 같은 거 안 되나?" "난 천재 되고 싶어서 하는 거야" "사실 X나 매일 하고 싶어. 근데 XX 비싸"라고 말했다.

당시 A 씨는 3차 조사에서 이를 부인했고 비아이는 경찰에 소환되지 않았다. 경찰 측은 A 씨가 3차 피의자 신문에서 비아이가 요청한 건 맞지만 실제로 구해주지 않았다고 진술을 번복해서 조사하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비아이 소속사 YG 엔터테인먼트는 이와 관련해 별다른 대응을 하지 않고 있는 상태다.

heejoo321@tf.co.kr
[연예기획팀 | ssent@tf.co.kr]

  • 추천 1
  • 댓글 0
  • 공유 11


 

사이다

회사 소개 | 서비스 약관 | 개인정보 취급방침
의견보내기 | 제휴&광고

사업자 : (주)더팩트|대표 : 김상규
통신판매업신고 : 2006-01232|사업자등록번호 : 104-81-76081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성암로 189 20층 (상암동,중소기업DMC타워)
fannstar@tf.co.kr|고객센터 02-3151-9425

Copyright@팬앤스타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