팬앤스타

탑메뉴 탑메뉴

정준호, 불법 운영 리조트 개입 부인 "연관 없어"

정준호가 불법으로 운영 중이던 춘천의 한 리조트 조성에 참여했다는 보도가 나온 가운데 소속사가 경영 운영에 참여한 바 없고 문제가 된 인허가 건과 연관 없다고 해명했다. /더팩트 DB 정준호가 불법으로 운영 중이던 춘천의 한 리조트 조성에 참여했다는 보도가 나온 가운데 소속사가 "경영 운영에 참여한 바 없고 문제가 된 인허가 건과 연관 없다"고 해명했다. /더팩트 DB

불법 운영 중이던 춘천의 한 리조트 조성에 참여했다는 의혹

[더팩트 | 정병근 기자] 정준호 측이 한 리조트의 불법 운영 보도와 관련해 "연관 없다"고 해명했다.

정준호의 소속사 STX라이언하트는 3일 "정준호는 영화 '모래시계'에 캐스팅 된 후 이 영화의 진흥을 위해 홍보대사로서 명예회장직을 맡아 왔다. 세트장으로 이용될 해당 장소의 경영과 운영에는 전혀 참여한 바 없다. 문제가 된 인허가 건과는 어떠한 연관도 없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공인으로서 주변을 세심히 살피지 못한 점 사과드리며, 앞으로도 해당 장소의 경영이나 운영에 관여할 예정이 없다. 아울러 허위사실을 적시하는 사람들에게는 법적조치를 준비하고 있음을 알려드린다"고 덧붙였다.

앞서 지난 2일 SBS '8뉴스'는 강원도 춘천시의 한 리조트가 임의로 용도를 변경해 영업 중이고 유명 배우가 해당 리조트 조성에 참여했다고 보도했다. 그러면서 해당 배우가 춘천시 명예 홍보대사라고 밝혔다. 정준호는 지난해 10월 춘천시 명예 홍보대사로 위촉됐다.

다음은 정준호 소속사 STX라이언하트 입장 전문이다.

안녕하세요, STX라이언하트입니다. 지난 2일 SBS 8뉴스를 통해 보도된 건과 관련하여 배우 정준호의 입장을 전해드립니다.

배우 정준호는 영화 '모래시계'에 캐스팅 된 이후 이 영화의 진흥을 위해 홍보대사로서 명예회장직을 맡아 왔습니다. 강원도 춘천시의 요구로 홍보대사의 역할을 맡게 되었고 '모래시계'의 세트장으로 이용될 해당 장소의 경영과 운영에는 전혀 참여한 바 없습니다. 따라서 이번에 문제가 된 인허가 건과는 어떠한 연관도 없음을 밝힙니다.

공인으로서 주변을 세심히 살피지 못한 점 사과드리며, 앞으로도 해당 장소의 경영이나 운영에 관여할 예정이 없음을 알려드립니다. 아울러 허위사실을 적시하는 사람들에게는 법적조치를 준비하고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kafka@tf.co.kr
[연예기획팀 | ssent@tf.co.kr]

  • 추천 0
  • 댓글 0
  • 공유 2


 

사이다

사이다

전체 보기 >

회사 소개 | 서비스 약관 | 개인정보 취급방침
의견보내기 | 제휴&광고

사업자 : (주)더팩트|대표 : 김상규
통신판매업신고 : 2006-01232|사업자등록번호 : 104-81-76081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성암로 189 20층 (상암동,중소기업DMC타워)
fannstar@tf.co.kr|고객센터 02-3151-9425

Copyright@팬앤스타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