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객 99명, 비용지불 300명'…고개숙인 신부 [포토]

[더팩트ㅣ이선화 기자] 예비부부들의 모임인 전국신혼부부연합회가 15일 오전 서울 영등포구 KBS 앞 공영주차장에서 '웨딩카 주차 시위'를 하고 있다.

이날 거리로 나선 예비부부 및 신혼부부들은 '답도없는 결혼식 방역 수칙에 대한민국 출산율도 노답이네', '신훈부부 3000쌍 피해액 약 600억원', '식사 없는 99명 비용지불 300명' 등 문구가 적힌 현수막을 웨딩카에 달고 주차 시위를 펼쳤다.


지난 3일 정부는 사회적 거리두기 지침을 개편하면서 결혼식의 경우 기존 49명에서 식사를 제공하지 않는 경우 최대 99명까지 참석할 수 있도록 방역 지침을 변경했다.

하지만 백신 인센티브를 적용하지 않고, 식사 하객이 없음에도 식대를 지불해야 하는 최소 보증인원 문제 등이 해결되지 않아 결혼을 앞둔 예비부부들은 불편함을 호소하고 있다.

seonflower@tf.co.kr
사진영상기획부 photo@tf.co.kr

  • 추천 47
  • 댓글 60
  • 공유 0


 

사이다

사이다

전체 보기 >

회사 소개 | 서비스 약관 | 개인정보 취급방침
의견보내기 | 제휴&광고

사업자 : (주)더팩트|대표 : 김상규
통신판매업신고 : 2006-01232|사업자등록번호 : 104-81-76081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성암로 189 20층 (상암동,중소기업DMC타워)
fannstar@tf.co.kr|고객센터 02-3151-9425

Copyright@팬앤스타 All right reserv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