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형돈·김용만, 계약종료…"FNC엔터와 재계약 하지 않기로"

방송인 정형돈(왼)과 김용만이 소속사 FNC엔터테인먼트와 재계약을 하지 않기로 결정했다. /더팩트 DB 방송인 정형돈(왼)과 김용만이 소속사 FNC엔터테인먼트와 재계약을 하지 않기로 결정했다. /더팩트 DB

FNC엔터 떠나 향후 거취 고민 중

[더팩트ㅣ김샛별 기자] 방송인 정형돈과 김용만이 6년 만에 FNC엔터테인먼트를 떠난다.

소속사 FNC엔터테인먼트는 19일 "정형돈과 김용만의 전속계약이 마무리됐다"며 "재계약 없이 계약을 종료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이로써 지난 2015년 FNC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을 체결하며 다양한 활동을 펼쳤던 정형돈과 김용만은 이별을 선택하며, 6년 만에 새 둥지를 찾게 됐다.

코미디언 출신으로 MC이자 방송인으로 다방면에서 활약 중인 두 사람의 향후 행보에 많은 이목이 집중된다.

지난 1991년 제1회 대학개그제를 통해 데뷔한 김용만은 현재 KBS2 예능프로그램 '옥탑방의 문제아들' '대한외국인', JTBC 예능프로그램 '뭉쳐야 찬다2' 등에 출연하고 있다.

2002년 KBS 17기 공채 개그맨으로 데뷔한 정형돈은 KBS2 예능프로그램 '옥탑방의 문제아들', 채널A 예능프로그램 '요즘육아 금쪽같은 내새끼' 등에 출연 중이다.

sstar1204@tf.co.kr
[연예부 | ssent@tf.co.kr]

  • 추천 18
  • 댓글 39
  • 공유 0


 

사이다

사이다

전체 보기 >

회사 소개 | 서비스 약관 | 개인정보 취급방침
의견보내기 | 제휴&광고

사업자 : (주)더팩트|대표 : 김상규
통신판매업신고 : 2006-01232|사업자등록번호 : 104-81-76081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성암로 189 20층 (상암동,중소기업DMC타워)
fannstar@tf.co.kr|고객센터 02-3151-9425

Copyright@팬앤스타 All right reserved.

-->